광고
광고

경북교육청, 서울대 행복연구센터와 학생 행복교육 추진

경북교육청, 서울대 행복연구센터 행복교육 업무협약 체결

양상호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1/12/09 [18:12]

경북교육청, 서울대 행복연구센터와 학생 행복교육 추진

경북교육청, 서울대 행복연구센터 행복교육 업무협약 체결

양상호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1/12/09 [18:12]

경북교육청


[정필=양상호 기자 kspa@jeongpil.com] 경북교육청은 9일 서울대학교 행복연구센터와 ‘따뜻한 행복교육’ 추진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북교육청은 2022학년도부터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면학 분위기를 쇄신하고, 학생의 행복감 및 복지 증진을 위해 ‘따뜻한 행복교육’사업을 추진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임종식 경북교육감과 서울대학교 행복연구센터장인 서울대 심리학과 최인철 교수가 참석했다.

협약 내용은 행복교육 확산 및 체계적인 교육 사업 육성과 행복교육 활성화를 위한 정보교류, 교재 및 콘텐츠 활용 등이다.

서울대 행복연구센터는 2010년 행복 이론 연구, 교육자료 개발, 연수, 교육 프로그램 개발 등을 위해 2010년 서울대학교 내에 설립됐다.

지금까지 행복 교과서 32만 권 배포, 3,000여 개 학교에 행복 수업을 진행했으며, 학생 100만 명이 행복 수업을 수강하였으며 교사 1만 3천여 명이 연수를 받았다.

배성호 중등교육과장은 “모든 배움은 즐거워야 하며, 배움의 모든 과정은 행복해야 한다”며“학생과 경북교육 구성원 모두가 좀 더 행복할 수 있도록 서울대 행복연구센터와 함께 다양한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