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2년 전기차 보조금 지침 개정, 관계 기관 협의 거쳐 확정

구매보조금 지급 상한액 조정도 포함하여 논의 중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1/12/09 [17:13]

2022년 전기차 보조금 지침 개정, 관계 기관 협의 거쳐 확정

구매보조금 지급 상한액 조정도 포함하여 논의 중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1/12/09 [17:13]


[정필=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환경부는 올해 8월부터 차량제작사, 지자체, 관계부처 등과 협의하여 '2022년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침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내년부터 적용될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침은 올해부터 본격화된 전기차 차종 다양화 등 생산여건 개선을 반영하여 고성능 대중형 모델 확대를 이끌기 위한 방향으로 개정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환경부는 올해 신설된 보조금 100% 지급 상한액을 6천만 원(전기차 기본가격 판매 기준)에서 5천 5백만 원으로 조정하는 방안을 최종 협의하고 있으며, 상한액을 결정하는 전기차 기본가격 설정 기준을 명확히 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지자체, 관계부처 등 유관기관 협의가 마무리되는 데로 보조금 지침 개정안을 내년 1월 초에 확정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