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우수 지자체 22곳 선정

전국 161개 지자체 대상, 하수도 운영 및 서비스, 정책분야 평가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1/12/09 [13:59]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우수 지자체 22곳 선정

전국 161개 지자체 대상, 하수도 운영 및 서비스, 정책분야 평가

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1/12/09 [13:59]


[정필=김창석 환경전문기자 kspa@jeongpil.com] 환경부는 전국 161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난(2020년) 한 해 동안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실태를 평가하여 부천시, 구리시, 가평군, 영동군 등 4곳을 그룹별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했다.

성남시, 군포시, 거창군, 성주군, 김해시, 안동시, 고창군, 증평군 등 8곳은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고, 안산시, 포천시, 장성군 등 3곳은 발전상을 받는다.

또한 의왕시, 함양군, 계룡시, 광주광역시, 고령군, 괴산군, 정읍시 등 7곳은 유역(지방)환경청 선정 우수기관으로 특별상을 받는다.

이번 운영·관리 실태점검에서는 하수도요금 현실화, 방류수 수질관리, 에너지 자립화, 안전관리 대응능력, 악취관리 등 32개 항목을 평가했다.

평가절차는 1차 서류 및 전문가 현장평가, 2차 환경부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이뤄졌으며, 평가 결과는 환경부 누리집에 12월 10일 공개할 예정이다.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지자체에 대해서는 포상금과 함께 우수기관 인증패를 수여하며, 시상식은 12월 10일 정부세종청사 6동 회의실에서 영상회의(비대면) 방식으로 열린다.

박재현 환경부 물환경정책국장은 "공공하수도 운영·관리 평가가 지자체 간 경쟁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등 공공하수도의 적극적인 관리로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