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칼럼) 경기 연천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김창석 국장 | 기사입력 2019/06/22 [13:48]

(칼럼) 경기 연천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김창석 국장 | 입력 : 2019/06/22 [13:48]

  

환경부와 외교부는 20일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은 육상 전역·해상으로까지 확대하면서 비무장지대(DMZ) 인접 지역인 강원도 접경지역과 경기도 연천군 등 일대가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지정됐다. 아울러 한라산 중심이었던 제주도 생물권보전지역은 제주도 전역으로 확대했다. 환경부와 외교부, 국립공원공단은 19일 오전(현지시각) 프랑스 파리 유네스코 본부에서 열린 제31차 유네스코 인간과 생물권계획국제조정이사회에서 강원도 접경 지역(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과 경기도 연천군 전역 등 강원·연천 일대가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됐다는 데에 그 의미가 크다. 이것은 무엇보다도 인간과 생물권계획은 생태계보전과 지속가능한 발전의 모색을 목적으로 하는 유네스코 정부간 프로그램이다.

 

또한 생물권보전지역은 우수한 생태계를 보유한 지역을 대상으로 유네스코에서 선정하는 3대 보호지역(생물권보전지역, 세계유산, 세계지질공원) 중 하나로 지역사회가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이를 토대로 지속가능한 발전을 추구하는 곳이다. 유승광 環境部 자연생태정책과장은 강원생태평화, 연천임진강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은 지난 2012년 유네스코 인간과 생물권계획국제조정이사회에서 비무장지대 생물권보전지역지정이 유보된 이후 재도전 끝에 얻은 값진 성과라면서 비록 비무장지대 지역 자체를 포함하지 못한 아쉬움은 있지만, 각종 개발 압력으로 환경훼손의 위협에 직면하고 있는 비무장지대 접경 지역의 우수한 생태계를 체계적으로 보전하고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촉진하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보기 때문이라고 전제했다.

 

아울러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은 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등 강원도 5개 군의 민통선지역 등 비무장지대에 접한 182815ha, ‘연천임진강 생물권보전지역은 비무장지대에 접한 연천군 전체 58412ha가 해당된다. 유네스코 국제조정이사회는 이번에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을 지정하면서 해당 지역의 생물다양성과 야생생물 서식지 보전을 위해 비무장지대 남측 구간을 국가 또는 지역 차원에서 보호지역으로 지정할 것을 권고했다. 따라서 연천임진강 생물권보전지역 역시 생태계 보전을 목적으로 하는 습지보호지역, 생태경관보전지역 등 법정 보호지역의 확대를 권고했다. 여기다 강원도는 산림청과 공동 관리기구를 구성하여 핵심구역 보전 및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물론 연천군은 연천임진강 생물권보전지역핵심구역의 보전을 위한 조례를 제정하여 관리한다.

 

제주도는 한라산 중심으로 지정된 생물권보전지역의 범위가 곶자왈, 오름, 부속섬인 추자도 등 육상과 해양이 포함된 제주도 전체로 확대됐다. 제주도는 현재 마무리 단계에 있는 관리계획을 확정한 후 기념행사 및 국제학술포럼 등을 개최해 생물권보전지역의 인지도를 높일이다. 마찬가지로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은 각종 개발·이용사업을 직접 규제하는 행위제한을 수반하지는 않지만 국제기구가 인증하는 보호지역에 등재됨으로써 보전지역과 이용지역을 합리적으로 구분하여 토지와 자연자원의 효율적인 관리 및 무분별한 개발 억제 등을 도모한다. 아울러 해당 지역의 국제적인 위상이 높아지고,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이라는 상징을 활용해 지역 농·특산물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다. 이 밖에 우수한 생태자원과 지역의 문화가 결합된 생태관광으로 지역 주민의 소득 향상도 기대할 수 있다.

 

물론 환경부는 이번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신청에 참여하지 않은 경기 파주와 적극 협의해 비무장지대에 접한 지자체 전체를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힘을 쓰는 것이 관건이다. 또한 향후 남북관계 발전에 따라 북한과 함께 비무장지대 지역 자체를 접경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특히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이미 지정된 금강산(2018)과 설악산(1982)을 연결하는 비무장지대 일대를 먼저 추진하고 이후 비무장지대 전역으로 확대하는 단계적 접근을 고려하고 있다. 이번 강원·연천 일대 지정으로 국내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은 설악산, 제주도, 신안다도해, 광릉숲, 고창, 순천, 강원, 연천 등 총 8곳으로 늘어났다. 그리고 강원도 및 연천군은 지난해 9월 비무장지대와 인접한 강원·연천 일대를 강원생태평화 생물권보전지역연천임진강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신규 지정해 줄 것을 유네스코에 신청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