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오산시의회, 제247회 첫 임시회 폐회

초기단계부터 의회와 사전협의 등 소통강화 집행부 당부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기사입력 2020/02/20 [08:49]

오산시의회, 제247회 첫 임시회 폐회

초기단계부터 의회와 사전협의 등 소통강화 집행부 당부

이승현 기자 kspa@jeongpil.com | 입력 : 2020/02/20 [08:49]


[정필] 오산시의회는 지난 19일 제247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지난 10일간의 의정활동을 마무리 했다. 이번 회기 동안 조례특별위원회를 통해 오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구성 및 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등 조례안 8건과 2020~2024년 중기기본인력 운용계획안 등 보고 3건, 2020년 오산시 도시재생 전략계획(안)에 대한 의견제시 1건 등 총 12건의 부의안건을 짧은 회기동안 심의·의결했다.

 

한편, 지난 10일 제출된 조례안은 오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구성 및 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오산시 체육 진흥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오산시 장애인체육 진흥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오산시 시민안전보험 가입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 오산시 영주귀국 사할린한인 주민 지원에 관한 조례안, 오산시 재정안정화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안, 오산시 공무원 후생복지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오산시 UN군 초전기념관 및 평화관 설치·운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등 총 8건이 전부 원안가결 됐다.

 

이어 13일부터 18일까지 시정업무보고를 부서별로 순차적으로 보고를 받고 19일 제2차 본회의로 첫 임시회를 마무리 했다. 특히 이번 임시회에서는 신종 코로나19로 인해 전국이 비상시국인 만큼 1월 말부터 주말도 없이 확산 방지 등 시민안전을 위해 고생하는 보건소 직원들을 위해 보건소 시정업무보고를 서면으로 대체했다.

 

이날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김명철 의원의 5분 발언을 통해 의회 의견제시의 건을 비롯한 의회의 협조와 동의가 필요한 정책 또는 시책을 추진함에 있어 사업의 방향과 구체적인 계획을 확정한 이후에 의회의 의견을 반영하여 계획을 변경하는데 향후 계획이 초기 단계부터 사전에 의회와 협의를 통해 의회 의견을 사업 계획에 반영할 수 있도록 집행부에 소통을 강화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